글로벌 내비게이션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나눔의 가치를 아는 자생의 마음이 모였습니다.

재단소식 공지사항

공지사항

미시건주립대,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에게 명예 박사학위 수여

등록일
2017.05.08
조회수
657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이사장, 미국 미시건주립대서 명예 박사학위 수여-1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이사장이 한의학 국제교류와 연구 공로를 인정받아 미국 대학에서 명예 박사학위를 받았습니다.

 

신준식 이사장은 최근 미시간주 이스트렌싱에서 열린 미시건주립대학교(Michigan State University) 2017년 봄 학기 학위 수여식에서 한국인으로서는 이례적으로 명예 박사학위(honorary doctor of science degree)를 받았습니다.  

 

신 이사장은 국내 비수술 척추관절치료를 전문으로 하는 자생한방병원의 설립자로 한방 비수술 척추치료법의 세계화 및 연구발전에 기여했습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이사장, 미국 미시건주립대서 명예 박사학위 수여-2

 

특히 신 이사장은 2012년부터 미시건주립대의 초청을 받아 정골의학의사를 대상으로 지속적인 한의학 강의를 실시해 오고 있습니다. 2015년에는 한방치료법이 미국정골의학협회 보수교육 과목으로 지정되면서 미국 의료진 200여명을 상대로 동작침법 등을 강의하는 등 한방 치료법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리기도 했습니다.

 

그는 또 자생척추관절연구소 설립을 통해 ‘Pain’, ‘Spine’ 등 국제 유수 의학저널에 추간판 탈출증에 관한 주요 연구 논문을 발표하는 등 한의학의 연구발전에도 크게 기여한 바 있습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이사장, 미국 미시건주립대서 명예 박사학위 수여-3

 

미시건주립대학교 루 애나 K. 사이몬(Lou Anna K. Simon) 총장은 공식 학위수여식에서 “신준식 박사가 이루어 온 비수술 척추 치료 분야의 놀라운 학문적 성과는 미국은 물론 전 세계 인류 건강에 있어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며 “이번 명예 박사학위 수여는 우리 미시건주립대 학생들에게도 좋은 귀감과 동기 부여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미국 의학계는 국내 추나요법 급여화 시범사업 돌입에 맞춰 추나요법 임상 및 공동연구에 대한 국제협력을 제안했는데요.

 

미국정골의사협회와 대한척추신경추나의학회, 자생의료재단이 국제 학술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

 

학위 수여식에 앞서 시카고 내 미국정골의사협회 본사에서는 미국정골의사협회와 대한척추신경추나의학회, 자생의료재단이 국제 학술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이 있었습니다.

 

미국정골의사협회와 대한척추신경추나의학회, 자생의료재단이 국제 학술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2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각 기관은 ▲교육 및 연구, 학술 정보 교류 ▲임상 팰로우(clinical fellows) 교류 ▲교육 및 연구를 위한 공동 연구 ▲정골의사-한의사 간 상호 진료 협력 등을 향후 단계적으로 실행할 예정입니다.  

 

미국정골의사협회와 대한척추신경추나의학회, 자생의료재단이 국제 학술 교류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3

 

신준식 자생의료재단 이사장은 “미국 정골의학계를 선도하는 명문 미시건주립대학교에서 명예 박사학위를 수여 받게 돼 영광이다”며 “최근 침 치료나 추나요법과 같은 우리 한방 치료법에 대해 미국 의학계의 관심이 높아지는 만큼 이를 알리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미국 미시건주립대학은 연구 중심의 명문 공립대학으로 정골의학, 공학, 법학 등 17개 대학에서 학부과정과 대학원과정을 운영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