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내비게이션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10년 후 돌이켜 봐도 후회 없는 치료, 자생의 치료 철학입니다.

의료사업 분원소식

분원소식

“시를 통해 마음까지 치료”…신준식 박사, 한국국보문인협회 문학대상 수상

등록일
2023.12.06
조회수
911

자생한방병원(병원장 이진호) 설립자 신준식 박사가 지난 2일 ‘2023년 한국국보문인협회 문학대상 시상식’에서 전체 부문 대상을 수상했습니다.

 


 

2012년 월간 ‘문학세계’로 등단한 신준식 박사는 한의사이자 시인, 수필가로 활동 중입니다. 등단 후 왕성한 저서 활동을 통해 ‘제10회 문학세계 문학상’ 대상, ‘제19회 세계문학상 2021년 올해를 빛낸 작가상’을 수상하는 등 문학적 재능을 인정받고 있습니다.

 

사단법인 한국국보문인협회가 주관하고 국보문학작가협회, 국보낭송협회의 후원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수상자를 비롯한 내∙외빈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강동구 소재 길동주민센터 대강당에서 진행되었습니다.

 

한국국보문인협회는 2006년 계간 ‘국보문학’ 창간과 함께 출범해 문학지 발간 등 전국 문인들의 교류를 활성화하며 문학계 저변 확대에 기여하고 있는 단체로, 매년 문학대상 시상식을 통해 1년간 발간된 문학 작품집 중 시∙자서전∙수필 부문 우수 작품을 선정하여 시상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김호운 심사위원장(한국문인협회 이사장)을 필두로 부문별 원로 문인들의 엄정한 심사가 이뤄졌습니다.

 

이번에 대상을 수상한 『시가 좋은 날』은 신준식 박사가 종합문예지인 월간 '문학세계'에 연재한 시들을 한데 모아 출간한 시집으로 총 70편의 서정시가 수록되어 있습니다. (챕터 당 5편씩, 총 14개 챕터)

 

 

 

심사위원장인 한국문인협회 김호운 이사장은 “신준식 박사는 육체적 질병과 함께 정신적 치유를 병행하는 시인이자 의료인”이라며 “그의 신비주의적 작품세계는 독자를 순수한 감동으로 이끈다”고 평가했습니다.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는 “평소 느끼는 감정들을 한 편의 시집으로 출간해 독자들과 함께 공감하는 시간을 갖고자 했다”며 “육체적으로 힘든 사람들이 시를 통해 마음을 치유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