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내비게이션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실천하는 나눔으로 모든 사람이 건강하고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갑니다.

사회공헌 나눔소식

나눔소식

자생의료재단, 국가보훈처와 ‘생존 애국지사 대상 한방주치의 지원’ 업무협약 체결

등록일
2021.02.22
조회수
130

자생의료재단(이사장 박병모)이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와 ‘생존 애국지사 한방주치의’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습니다.

 

자생한방병원·자생의료재단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오른쪽)과 국가보훈처 황기철 처장(왼쪽), 승병일 애국지사가 22일 ‘생존 애국지사 한방주치의’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날 협약식은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 국가보훈처 황기철 처장 등 양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시 강남구 소재 승병일 애국지사의 자택에서 진행됐습니다. 이번 업무협약은 생존 애국지사들이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마련됐습니다. 이를 위해 국내 거주 중인 애국지사를 대상으로 전국 21개 자생한방병원·한의원 의료진들이 자택을 방문해 침 치료, 한약 처방 등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은 협약식과 함께 승병일 애국지사를 직접 진료하며 독립을 위해 헌신한 분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도 했습니다. 승병일 애국지사는 독립운동을 위한 비밀결사 혈맹단을 결성해 활동하다 치안유지법으로 검찰에 송치됐으나 광복과 함께 석방된 인물입니다.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2000년 대통령 표창을 수여 받았습니다.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이 승병일 애국지사에게 침치료를 실시하고 있다 | 자생한방병원·자생의료재단

 

▣ 전국 21개 자생한방병원·한의원 의료진, 애국지사 자택 방문해 한방 의료서비스 지원 예정

자생의료재단의 한방주치의 지원은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가문의 독립운동 정신을 계승하고 생존 애국지사를 예우하기 위함입니다. 자생의료재단 신준식 명예이사장과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의 선친 신현표 선생은 한의사로서 독립운동에 투신해 서대문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르기도 했습니다. 또한 작은할아버지 신홍균 선생은 한의 군의관으로서 항일 투쟁을 이끈 공로를 인정 받아 지난해 11월 국가보훈처로부터 건국훈장 애족장 서훈을 추서 받았습니다.

 

자생의료재단 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은 “수많은 애국지사의 숭고한 희생과 노력으로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는 만큼, 후손으로서 예우를 다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라며 “자생한방병원과 자생의료재단은 의료지원 외에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생존 애국지사를 비롯한 독립유공자 및 후손들의 건강한 삶을 지속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전했습니다.

 

앞으로도 자생의료재단은 애국지사 및 후손들에 대한 예우를 다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겠습니다.